HOME > EXHIBITION > 현재전시


  • 정광식_VIEW_2011_오석, 아크릴채색_120×60×2cm


  • 강철수_귀로_oil on canvas_45.5x37.9cm


  • 김흥남_산_2004_oil on canvas_53×45cm


  • 이한우_아름다운 우리강산_2001_oil on canvas_45.5×37.9cm


  • 차일만_가을걷이를 끝낸 일영들판_1984_oil on canvas_116.8×91cm


  • 곽석손_축제_2006_한지에 분채_72.7×60.6cm


  • 김송근_아침_2004_먹, 채색_116.8×80.3cm


  • 박은용_바다아이들_2007_수묵담채_63x93cm


  • 김상길_분청서각지통




화원유락 畵園遊樂

전시기간
2019-07-12~2019-10-13
장소
남포미술관
주관
남포미술관
작가
강철수 곽석손 국용현 김상길 김송근 김은수 김철윤
김충열 김흥남 박은용 변시지 서기문 이재효 이한우
장안순 정광식 차일만 최주휴 김명제 박승무 손재형
송운회 이돈흥 이삼만 오재봉 정광주 정도준 정병조
조용민 허 소 현중화
개막일시
7월 12일(금)
주최
남포미술관
후원

남포미술관은 712()부터 9월 8()까지 기획전시 <화원유락>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회화, 조각, 도예, 서예, 전각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들을 선보이는 소장품 기획전으로, 남도의 서정을 담은 회화 작품과 달 항아리, 청자역상감당초문매병 등 도예작품, 새김의 미학으로 불리는 전각과 서각 작품 등 총47점이 전시된다. 특히 이번 전시에는 비운의 천재화가, 현대 풍속화가 등으로 수식되는 石峴 박은용화백의 작품이 대거 전시되어 미술애호가들의 관심이 집중될 것으로 기대된다.

 

전시의 주제인 화원유락은 '그림이 있는 집, 즉 미술관에서 감성지수를 한층 업그레이드시키며 여유로움을 즐긴다'는 의미와 '형형색색의 꽃들이 가득한 미술관 정원에서 신선처럼 노닌다'는 두 가지 의미를 담고 있다.

남포미술관은 아름다움을 자랑하는 수백종의 야생화와 초록색 수목들이 자연스럽게 어우러진 정원을 갖추고 있다. 병풍처럼 둘러싸인 팔영산을 배경으로 눈앞에 펼쳐지는 푸른 바다를 조망할 수 있어 보는 이마다 명당중의 명당이라 감탄하는 자리에 위치하고 있으며, 2,000여 평에 이르는 정원은 계절이 바뀔 때마다 색다른 매력을 뽐내며 미술관을 찾는 관람객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전시실에서 작가들의 독창적인 작품들을 충분히 감상했다면, 미술관 정원에서 자연의 아름다움을 감상해 보는 시간을 가져보는 건 어떨까. 점점 푸르름과 풍성함을 더해가는 상록수들... 바다에서 불어오는 시원한 바람을 맞으며 야생화의 은은한 향기를 느끼는 동안 지친 일상에서 쌓인 피로를 치유하고 잠시나마 유유자적을 꿈꾸며 힐링의 시간이 되기를 기대한다.